BLOG main image
쉿쉿 -Σ- 우린 서로 모르는 겁니다.

왜 웹을 누더기로 만드는걸까? - 김국현의 낭만 IT

'드디어 된다' 라는 글을 읽었다.

..허탈했다.

결국 타 브라우저 플러그인이 더 늘어났을 뿐이지 않는가..

근본적인 문제는 아무것도 바뀐게 없다. 여전히 XecureWeb 플러그인을 깔아야 하고, 해외 어디서도 '공인'해주지 않는 한국의 '공인' 인증서 시스템은 그대로이다. 사용자는 자신의 컴퓨터에 무슨 짓을 할 지도 모르는 플러그인 설치에 아무런 저항감이 없고, 그렇게 깔린 플러그인은 컴퓨터를 휘젓고 다니면서 도대체 무엇을 하는지 알려주지도 않는다.

한국식 공인인증, 페이지 암호화 체계가 발달하게 된 계기는 미국의 기술 수출 제한으로 인한 56비트 암호화 제한이었다고 한다. 그것이 해결된 것도 꽤 오래되었지만, 이미 하나의 산업이 되어버린 이 빌어먹을 폐쇄적인 시스템은 이미 어떻게 해볼 수 없을 정도로 튼튼하게 뿌리를 박아버렸다. 그리고 아무도 알아주지 않는 이 독자적인 기술을 위하여 덕지덕지 플러그인을 깔다보면 원하지도 않던 것도 깔리게 되고, 유저는 차츰 '플러그인을 설치하는' 것에 대한 거부감이 희석되어 플러그인의 설치가 자연스러워진다. 길들여지는 것이다. 그 다음에는 뭐 좀 안되면 깊이 생각하지 않고 플러그인을 만들어서 유저에게 설치하기를 강요한다. 충분한 대안이 나오기 시작하니 이제는 기존에 만들어놓은 것과 비교를 하면서 주저주저한다.

어쩌자는거냐 대체. 그냥 타 플랫폼에서, 타 브라우저에서 가능하게 되었으니 그저 감사히 여겨야 하는가?
그놈의 특정 회사 플러그인 안깔고 맘편히 업무 처리를 할 수 없겠느냔 말이다.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오픈아이디, 인터넷 실명제의 '간극'
정보통신부 오진호 주무관은 "현재로서 오픈아이디에 실명제를 도입하는 것에 대해서는 논의가 되고 있지 않지만 만약 오픈아이디를 지원하는 사이트가 30만 이상의 가입자를 보유하고 있다면 당연히 적용이 논의되야 하지 않겠냐"고 말했다.

과연 사상 최고의 국민 등록 및 관리 제도인 주민등록제도, 주민등록번호, 주민등록증이라는 제도를 가진 나라다운 발상이다. 등록에 개인 정보를 입력할 필요가 없어서 좋았던 오픈 ID 가입자가 일정 수를 넘으면 제한적 본인확인제를 실시해야 할지도 모른다니.

왜 사이트에 가입하는 것에 개인 정보, 그것도 실명 정보를 제공해야 하는지도 잘 모르겠는데, 이러다간 블로그에 덧글을 달기 위해서 실명 정보를 제공해야 할지도 모른다고 생각하니 그저 후덜덜하다.

여기에 대고 익명의 부작용을 언급하면서 전면 실명제를 주장하는 ㅄ들이 반드시 있을 것을 생각하니 깝깝하달까..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78)
까칠한 소리 (71)

달력

«   2022/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